사이트맵 ×

인터에임
보아스
원일유압
코스모스코리아㈜
사출몰
현대보테코

전시/세미나/교육

지매틱
디에스테크
mew
진산피알엠

KOTRA, 한국과 유럽 수소산업 협력 발판 마련

작성자 : 편집부 2023-07-18 13:56:53 | 조회 : 520


- 510일부터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World Hydrogen 2023’ 연계 수소 홍보·상담관 조성

- 수소산업 주요 기업들의 유럽 수소 시장 선점 기회 모색

KOTRA(사장 유정열)는 지난 59일부터 11일까지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열린 세계 수소 써밋(World Hydrogen 2023 Summit & Exhibition)에서 한국 수소 홍보·상담관을 운영했다. 11일에 개최된 한국 투자유치 IR 세션에는 많은 현지 관계자들이 참가해 한국 수소산업과 투자환경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수소융합얼라이언스(H2Korea), 울산경제자유구역청과 공동으로 참가한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과 유럽 간 수소산업 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KOTRA는 이에 앞서 424, 로테르담 항만청, (Shell) 등이 참가하는 -유럽 수소 파트너링 웨비나를 개최했다. 해당 웨비나를 통해 유럽 수소 프로젝트 현황을 소개하고, 국내 수소산업 현황과 주요기업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 웨비나를 시작으로 유럽과 한국 주요 기업의 일대일 온라인 상담회를 추진했으며, 이번 써밋 현장에서는 170여 명의 수소 생태계 전문가와 350개의 전시 참가기업을 대상으로 대면 후속 상담과 추가적인 협력기회를 모색했다.

 

KOTRA(사장 유정열)59일부터 11일까지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열린 세계 수소 써밋(World Hydrogen 2023 Summit & Exhibition)에서 한국 수소 홍보·상담관을 운영했다. 한국관 현장의 모습.

 

국가 차원의 수소 전략을 발표한 유럽 국가는 네덜란드, 프랑스, 독일, 노르웨이, 포르투갈, 스페인 등으로 각국의 전략은 EU 차원의 보조금과 연계해 진행되고 있다. 이 중에서도 네덜란드와 독일은 산업역량 및 소비시장 측면에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특히, 네덜란드는 2050년까지 에너지 소비량의 30%를 바이오 및 수소가스로 대체할 예정으로,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하에 수소 생산에서 저장, 수송, 충전, 활용에 이르는 전 밸류체인 분야에서 다수의 프로젝트가 진행 중이다.

써밋에 참가한 로테르담 항만청 담당자는 한국 수소산업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를 넓힐 좋은 기회였고, 현재 계획하고 있는 프로젝트에 필요한 한국기업을 만날 수 있어 의미가 있었다라면서 한국기업들과 유럽 현지 기업들의 협력 가능성을 매우 크게 전망했다.

 

511세계 수소 써밋(World Hydrogen 2023 Summit & Exhibition)’에서 문재도 수소융합얼라이언스 회장이 한국세션(South Korea to the World)에서 한국 수소산업을 홍보하고 있다.

 

문재도 수소융합얼라이언스 회장은 수소 써밋(World Hydrogen 2023 Summit & Exhibition)’ 기조연설에서 한국 수소 경제와 정책 방향을 소개하며 한국이 빠르게 수소 생태계를 구축해나가는 성과를 설명하고 글로벌 수소 경제로 가기 위해서는 수소산업 국제협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국은 현재 수소에너지 국제 교역을 위한 청정수소 인증제 설계, 인센티브 제도 마련, 청정수소발전 입찰제도 등을 준비하고 있다.

김현철 KOTRA 유럽지역본부장은 유럽은 기후변화 대응과 에너지 자립을 위해 적극적인 수소 전략을 추구하고 있다. 특히, 북해(North sea)의 풍부한 신재생 에너지 발전 환경을 기반으로 한 청정수소 생산·활용 프로젝트가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유럽 수소 시장 진출의 교두보로서 국내 기업 지원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